거문오름 2017 국제트레킹을 즐겨보자!

박정용 기자l승인2017.07.05l수정2017.07.05 00:0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2017 세계자연유산 거문오름 국제트레킹이 지난1일 유산지구 중 한 곳인 제주시 조천읍 거문오름에서 개막해 오는 10일까지 진행된다.

 

올해는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이 국내 유일의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지 10년이 되는 해다.

 

참가자들은 거문오름의 태극길, 용암길, 진물길 등 3개 코스를 선택해 걸을수 있다.

 

태극길은 거문오름 분화구 내부와 정상부 능선을 따라 걷는 10㎞ 길이의 순환코스다. 정상 코스(1.8㎞), 분화구 코스(5.5㎞), 능선 코스(5㎞) 등으로도 탐방할 수 있다. 분화구에서는 세계자연유산 해설사 설명을 들을 수 있다.

 

거문오름에서 분출한 용암이 흘러내려 간 길인 용암길(5㎞)은 탐방안내소∼거문오름 정상∼용암길 입구∼벵뒤굴(동굴 미개방)∼웃밤오름∼다희연으로 이어진다. 행사 기간에만 특별 개방되는 코스다.

 

올해 신규 개설된 진물길은 탐방안내소∼거문오름 정상∼용암길 입구∼벵뒤굴(동굴 미개방)∼흐린내생태공원을 거치는 약 6㎞ 길이의 코스다.

 

행사 기간에는 사전예약 없이 거문오름을 무료로 탐방할 수 있다. 평소 개방되지 않던 용암길도 개방된다.

 

행사 기간 세계자연유산지구 음식 홍보, 천연염색 체험, 친환경 목공체험, 까망고띠 제품 시식·홍보, 도라지즙·분말 식품 홍보 등 유산지구 마을과 함께하는 다양한 체험부스가 운영된다.

 

세계자연유산센터 기획전시실에서는 다음 달까지 세계자연유산 한라산과 성산 일출봉 등을 소재로 한 채기선 화백의 유화 작품 25점을 감상할 수 있는 초대전이 진행된다.

 

제주 세계자연유산의 다양한 사진을 찍어 거문오름국제트레킹 페이스북 페이지에 올리면 총 5명을 선정해 상금 20만원을 주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탐방시간은 자연유산 보호와 탐방객 안전을 위해 오전 8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제한되며, 탐방 전 안내소에서 사전안내와 출입증을 받아야 한다.

 

 

 

박정용 기자  open@jejusidae.com
<저작권자 © 제주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20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남로 49, 2층  |  대표전화 : 064-759-4321  |  팩스 : 064-759-4322
상호 : 주식회사 제주시대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58   |  등록일: 2014년 11월20일  |  발행·편집인 : 이경화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경화
Copyright © 2017 제주시대. All rights reserved.